1월 3, 2017

무료 NSE 데이터가 이제부터는 지연으로 제공됩니다

내쇼널 증권 거래소 (NSE) 가 유저당 비용을 부과하기로 결정함에 따라 NSE 데이터가 이제부터는 지연으로 제공됩니다. 실시간 데이터는 다음 주부터 구독비용을 내고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. 이번 주는 모두 지연데이터로만 제공됩니다.